고우현 도의회 의장직대, 한국GM 사태 대응 나서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인물동정
2018년04월12일 18시44분 35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고우현 도의회 의장직대, 한국GM 사태 대응 나서

고우현 도의회 의장직대, 한국GM 사태 대응 나서

문경출신 경상북도의회 고우현 의장 직무대리는 4월12일(목)도의회접견실에서 한국GM 협력업체 대구경북 비상대책위원회 이상일 대표를 비롯한 관계자들을 만나 한국GM 사태 관련 간담회를 갖고 대응책을 함께 논의했다.

경북도의회를 찾은 이상일 대표(남선알미늄 자동차사업부분 대표)는 한국GM 군산공장 폐쇄와 관련된 대구경북의 협력업체수는 1차밴드 63개사에 매출금액 1조 1천억, 종업원이 2만여명에 이르며, 1차, 2차, 3차 밴드도 1천여개로 이번 사태가 장기화 되면 지역경제는 물론 자동차부품 납품업체에 심각한 경영난이 예상되는 만큼 이에 대한 도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경북도내 자동차부품업체의 납품 비중은 현대 기아차에 집중되어 있으며, 한국GM과의 거래선 또한 대부분 창원공장에 있지만 군산공장이 문을 닫을 경우 경북지역의 2차, 3차 협력업체에 대한 피해도 눈덩이처럼 늘어날 것으로 보고 지원책 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고우현 경상북도의회 의장 직무대리는 “한국GM 사태로 인해 지역경제에 미치는 악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경상북도와 중앙부처, 정치권, 재계 등 관련 기관과의 소통과 협력을 통해 가능한 모든 지원책을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고성환 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유권자 (2018-04-14 17:47:57)     73   0  
대화는 제대로 했을까?

이름 비밀번호
 61298628  입력
[1]
다음기사 : 문경청년유도회장 황준범 취임 (2018-04-12 21:47:36)
이전기사 : 류창수 문경제일병원 이사장, 대구은행명예지점장 취임 (2018-04-10 18:34:48)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