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민신문, 6.13보도 무혐의 받아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18년07월11일 22시02분 107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시민신문, 6.13보도 무혐의 받아

문경시민신문, 6.13보도 무혐의 받아

문경시민신문(대표 김정태)은 지난 6.13지방선거 기간 중 고윤환 문경시장 후보 관련 보도에 대해 고 후보 측이 문경경찰서에 고발한 사건이 최근 대구지검 상주지청으로부터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고 711일 밝혔다.

고윤환 후보 측은 선대위원장이 전격교체된 것이 아니다. 행정동우회는 보조금을 받는 단체가 아니다. 고윤환 후보 측 휴대폰 압수 수색은 자택이 아니다.’며 문경시민신문을 허위사실유포에 따른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문경경찰서에 고발했었다.

그러나 문경경찰 조사 결과 단지 선거사무실의 임의직인 선대위원장과 선대본부장의 직책을 착각해서 일으킨 보도로 이에 대해 정정 보도했고, 행정동우회는 1년에 적지만 보조금을 지원받는 단체로 확인됐으며, 고윤환 문경시장의 휴대폰 자택 수색이나 자택 앞 수색은 별반 차이 없는 내용으로 고발 내용에 따른 혐의는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는 것.

문경시민신문 김정태 발행인은 권력을 견제하며 정론직필로 문경시민들에게 알권리 차원의 사명을 어렵게 수행하는 본지를 향해, 마치 찌라시 수준의 가짜뉴스 양산의 주범인양 취급하는 것은 너무 억울하다.”고 말했다.



고성환 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30859266  입력
[1]
다음기사 : 점촌로타리클럽-산양면 자매결연 체결 (2018-07-12 15:20:40)
이전기사 : 문경시보건소, 고혈압 치료제 조치 방안 안내 (2018-07-11 21:04:08)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