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문창고 23회 김건희 세계최대 가슴뼈 만들어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인물동정
2018년10월08일 19시50분 29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문창고 23회 김건희 세계최대 가슴뼈 만들어
3D 프린터로 만들고, 국내 첫 이식 성공

문경 문창고 23회 김건희 세계최대 가슴뼈 만들어
3D 프린터로 만들고, 국내 첫 이식 성공

문경 문창고등학교(교장 김문기) 23회 졸업생인 김건희(와코루 전경숙의 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적층성형가공그룹 수석연구원(그룹장)‘3D 프린팅 기술로 티타늄 소재의 인공 가슴뼈를 제작해 지난달 19일 중앙대학교병원에서 악성 종양 환자의 가슴에 이식하는 수술에 성공했다고 104일 밝혔다.

연구진이 제작한 인공 가슴뼈는 가로 28.6, 세로 17.2, 무게 190g으로 환자의 가슴 부위 전체를 덮을 수 있는 크기다.

연구진은 “3D 프린팅으로 만든 인공 가슴뼈를 사람에게 이식하는 데 성공한 것은 국내 최초이자 세계에서 스페인 이탈리아 미국 영국 중국에 이어 우리나라가 여섯 번째라고 했으며, 병원 측은 환자는 수술 후 빠른 회복세를 보이며 조만간 퇴원할 예정이며 이식된 인공 흉곽은 반영구적이라고 말했다.

김건희 그룹장 팀은 무독성 순수 티타늄 분말을 3D프린팅 공정제어를 통해 10직경의 금속간 화합물로 만들어 거미줄처럼 연결함으로써 기존 합금에 준하는 강도를 구현해 3D프린팅 과정에서 전자빔 방식을 적용, 금속 3D프린팅의 최대 난점으로 지적돼 온 열에 의한 변형을 막아 세계 최대 크기의 형상을 정밀하게 구현할 수 있었다.

김건희 그룹장은 “3D프린팅 두개골에 이어 흉곽 이식 수술 성공으로 부작용 우려 없는 맞춤용 인체 삽입물 시대를 열게 됐다.”앞으로 고관절, 무릎관절 등 개인 체형에 따라 달라지는 다양한 인체 삽입물을 제작해 수혜 환자의 폭을 넓히겠다.”고 말했다.

문창고 23회 졸업생인 김건희 수석연구원은 인하대학교에서 공학박사를 취득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에서 2010년부터 금형기술연구실용화그룹 연구원과 강원지역본부 3D 프린팅 기술센터에서 선임 연구원을 거쳐 2015년부터 현재까지는 적층성형가공그룹 수석연구원으로 재직 중에 있다.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72568498  입력
[1]
다음기사 : 김인호 문경시의회의장 동정 (2018-10-12 03:17:37)
이전기사 : 문경 이창호 미협회장 경북예술상 수상 (2018-10-08 15:17:2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