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대승사 극락전 불상, 700년 만에 첫 나들이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18년12월04일 21시36분 57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대승사 극락전 불상, 700년 만에 첫 나들이

문경 대승사 극락전 불상, 700년 만에 첫 나들이

보물 제1634호 문경 대승사 금동아미타여래좌상이 124일부터 내년 33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고려건국 1100주년 기념 대고려 918·2018 그 찬란한 도전특별전에 나간다.

국립중앙박물관 소속 국립박물관은 지난 5월 전시를 시작으로 내년 3월까지 전국 각지에서 특별전을 개최했으며, 그중 절정이 이번 전시회다.

대고려 특별전은 전 세계에 흩어져있는 고려 미술을 종합적으로 고찰하는 대규모 전시회로, 우리나라 국보와 보물을 비롯해 미국, 영국, 이탈리아, 일본 등의 45개 기관에서 소장한 450여 점의 고려 문화재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이번 특별전에 전시된 대승사 금동아미타여래좌상 부처님은 고려시대의 대표 금동불상이자 표준불상으로 대승사 경내 극락전 주불(主佛)이다.

이 불상은 2008()불교문화재연구소에서 과학적 조사(성분분석, X-ray)를 하던 중 불상 복장의 머리 부분에서 묵서가 적힌 기록이 발견돼 고려 말에 제작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리고 X-ray 결과 정상계주 역시 신체와 같은 동으로 제작되었음이 밝혀져 현재 상태의 정상계주 표현이 원래 모습과 크게 달라지지 않았음도 확인된 것이다.

이와 더불어 13세기말 14세기 고려 불상 대부분이 원나라 영향을 받은 티베트 불상 계통인 것에 비해 대승사 금동아미타여래좌상은 고려 중기 불상의 전통을 이어주고 있어 더 의미가 있다.

지난 20102월에 금동아미타여래좌상과 출토된 복장유물이 함께 보물 제1634로 지정됐다.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24448472  입력
[1]
다음기사 : 문경 신태식 의병장 생가지, 12월 현충시설 선정 (2018-12-04 22:25:24)
이전기사 : 문경시 명사들 바쁜 일과 접고 감성충전 (2018-12-04 20:56:43)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8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