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황재선 위원장 “최교일 국회의원은 사과해야”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정치
2019년02월07일 18시20분 19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민주당 황재선 위원장 “최교일 국회의원은 사과해야”

민주당 황재선 위원장 최교일 국회의원은 사과해야

더불어민주당 영주문경예천지역위원회 황재선 위원장은 26일 논평을 내고 최교일 국회의원은 미국 출장 중 부적절한 일로 지역민을 충격에 빠뜨리고 있다.”, “지역구민과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밝혔다.

황 위원장은 이 사태의 본질을 공직에 임하는 자세의 안일함, 그리고 주민들의 세금을 쓰는 태도의 가벼움으로 보고 있다.”, “사소한 일이 커진 것이 아니라, 정치와 공무를 그렇게 사소하게 대해도 될 것이라는 안일함이 우리 지역을 세상의 웃음거리로 만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비록 3년 전의 일이지만 이제 그것이 부끄러운 모습으로 드러난 만큼 지역의 최고 정치 지도자로서 주민들과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책임 있는 자세를 보여주는 것이 마땅하다.”고 했다.

그리고 우리 지역위원회는 자유한국당이 국회의원을 비롯하여 공무 중 함께 했던 관계자들을 찾아 당 차원의 징계 절차에 착수하고, 국회의원에 대하여는 진상을 소상히 밝히고 주민들과 국민들에게 사과할 것을 촉구한다.”고 했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17361159  입력
[1]
다음기사 : 최교일 국회의원, 스트립바 논란 재반박 (2019-02-10 14:07:04)
이전기사 : 문경시내 전국동시조합장선거 공명선거 결의 (2019-02-06 15:11:29)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