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대학교, 지역민을 위한 봄맞이 바위공원 개방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19년04월19일 17시50분 183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대학교, 지역민을 위한 봄맞이 바위공원 개방

문경대학교, 지역민을 위한 봄맞이 바위공원 개방


문경대학교(총장 신영국)는 화창한 봄을 맞이하여 대학을 방문하는 시민들이 늘어남에 따라 대학의 명물 바위공원을 오는 4월 22일(월)부터 5월 19일(일)까지 약 한 달간 개방한다고 밝혔다. 

바위공원은 기암괴석, 잔디, 꽃, 분수대 등이 어우러진 아름다운 산책로와 다양한 형상의 만물상 바위절경 등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와 더불어 구름다리와 바위 정상에 꾸며진 토론 광장 등은 학생과 지역민 누구나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 힐링, 학습의 공간이다. 


이 중 구름다리는 바위공원의 중앙에 위치하여 만세지를 비롯한 수려한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전망대의 역할을 하여 방문객들이 빼놓지 않고 기념사진을 촬영하는 명소이며, 특히 웨딩 촬영을 위한 예비신혼부부가 많이 찾는 곳이다.


바위공원은 최초 대학 건립 당시 대학본관 부지에서 발견된 자연석으로 명물로서의 가치가 있어 훼손하지 않고 보존하기 위해 대학본관의 위치를 바위공원 뒤로 변경하여 설립하였다. 그동안 자연석의 지속적인 관리와 보존을 위해 공원 개방을 중단하였으나, 봄을 맞이하여 지역민의 여가 증진과 문화생활 기여를 위해 잠시 개방하기로 했다. 

문경대학교 관계자는 “우리대학은 오래 전부터 지역민과 함께하는 대학으로 캠퍼스의 푸른 잔디, 바위공원과 도깨비도로를 활용한 지속적인 시민공원화를 위해 노력해 오고 있다.”며 “해마다 지역민들의 방문이 증가하고 있어 보람을 느낀다. 지역민들이 우리 대학을 방문하여 안락한 휴식공간과 소중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04@hanmail.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34613368  입력
[1]
다음기사 : 어린이집 연합회. 소방서에 손편지 전달식 (2019-04-19 17:57:51)
이전기사 : 문애모, 출산장려 홍보 및 베베캐슬 기업 탐방 (2019-04-19 17:40:23)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