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문화콘텐츠와 관광의 만남 추진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시정
2019년05월15일 17시43분 6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시, 문화콘텐츠와 관광의 만남 추진

문경시, 문화콘텐츠와 관광의 만남 추진


문경시와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원장 이종수, 이하 진흥원)은 5월 15일(수) 오후 3시 문경시청 제2회의실에서 문화 및 관광 융복합 분야 상호협력 및 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문경시 고윤환 시장, 문경시의회 김인호 의장, 진흥원 이종수 원장 등이 참석해 문경을 특색 있는 문화콘텐츠 관광허브로 조성하기 위한 협력을 다짐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문경시와 진흥원은 문화콘텐츠와 관광의 융복합 콘텐츠 개발 및 활성화,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한 신규 사업 발굴 및 지역콘텐츠산업 육성, 2019 지역특화소재콘텐츠개발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힘을 모은다.


2019 지역특화소재콘텐츠개발 프로젝트는 ‘문경에코랄라 新한류 뮤직콘텐츠 플랫폼 구축’ 과제로 문체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국비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문경에코랄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대표 관광 캐릭터로 개발될 ‘랄라스타즈’와 함께 음악과 율동을 함께 즐기는 참여형 영상콘텐츠로 개발된다. 


한편, 양 기관은 업무협약식이 끝나고 경북문화콘텐츠정책포럼 위원 및 콘텐츠산업 전문가들과 함께 생태영상콘텐츠 테마파크인 문경에코랄라를 방문해 정책 발굴 간담회를 개최하고 2020년 국비사업 유치방안 등도 논의했다. 


문경에코랄라(문경시 가은읍 왕능길 114)는 경북 최대 생태영상콘텐츠 테마파크로 폐탄광자원을 활용한 석탄박물관, 넷플릭스 드라마 ‘킹덤’ 촬영지인 가은오픈세트장, 야외체험시설인 자이언트포레스트, 백두대간 주제전시 및 촬영 체험관인 에코 타운 등 다채로운 볼거리의 가족 동반 체험시설로 2018년 10월 새 단장하여 개장하였다. 

더불어, 오는 5월 18일부터 5월 26일까지 9일간 ‘2019 문경에코랄라세계인형축제’가 개최되어 국내 및 스페인, 미국, 러시아, 체코 등 세계 6개국의 인형극을 즐길 수 있다. 


고윤환 문경시장은“문화콘텐츠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경상북도문화콘텐츠진흥원과의 협력을 통해 콘텐츠가 있는 관광자원을 개발하여 관광객 들이 많이 찾아오고 관련 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김인호 문경시의회 의장은 “문화콘텐츠와 관광의 만남을 통해 문경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수준 높고 차별화된 즐길거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04@hanmail.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59555567  입력
[1]
다음기사 : 문경시, 하반기 대학생 행정인턴 20명 모집 (2019-05-15 17:52:12)
이전기사 : 문경시, 민원실에 민원인 편의용품 비치 (2019-05-15 17:31:06)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