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유연회, 수묵화 회원전 열어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19년05월24일 17시59분 33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유연회, 수묵화 회원전 열어

문경 유연회, 수묵화 회원전 열어


문경문화원(원장 현한근) 문화학교에서 10년 전부터 공부한 수강생들이 ‘유연회(遊然會)’를 창립하고, 창립전시회를 지난 5월22일 개막해 오는 28일까지 문경문화원 전시실에서 갖고 있는데 문경에서 처음으로 수묵화전시회 회원전이 열리는 것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조봉학 회장과 10명의 회원들이 문경의 진경산수(眞景山水)와 전국 여러 곳의 산수를 우리나라 전통기법으로 그린 36작품이 전시됐다.


이번에 출품한 회원들의 대표작은 김산옥 ‘외어리의 봄’, 김영숙 ‘가을’, 남동순 ‘봄’, 신선영 ‘봄내음’, 양광모 ‘봄의 길목’, 이복희 ‘흥정계곡’, 이점순 ‘월출산’, 장영위 ‘세월의 흔적’, 정춘식 ‘희양산 계곡’, 조경숙 ‘향수’, 조봉학 ‘영남제3관문’ 등이다.


특히 장영위 회원은 86세의 나이에도 수묵화에 정진해 3작품을 출품하는 노익장을 보여 큰 관심을 끌었다.


22일 저녁 개막식에는 현한근 문경문화원장, 채만희 문경예총회장, 최주영 문경저널 회장, 변강정 서예협회장, 하유정 지도강사, 회원, 회원 가족, 친지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조봉학 회장은 “문경문화원 수묵화 회원들의 뜻을 모아 유연회 창립전을 마련했다.”며, “수묵화의 전통필법으로 자연의 진경을 화선지에 옮겨보았으며, 취미의 단계를 넘어 보다 더 좋은 작품을 창작하고자 새로운 출발을 하려한다.”고 말했다.


현한근 문경문화원장은 “문화학교에서 배운 솜씨로 이렇게 훌륭한 작품전을 가지게 된 것은 정말 뿌듯한 일이 아닌가 생각한다.”며, “그동안 지도해 주신 하유정 선생님께 감사드리며, 이러한 분위기가 날로 번창해서 우리 문경이 문화도시가 되길 희망하고, 백지 위에 붓으로 진경산수를 그려낼 때 그 마음을 잘 담아서 동료, 후손들에게 물려주시기 바란다.”고 축하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04@hanmail.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90304452  입력
[1]
다음기사 : 문경시 호계면에서 찾아가는 아리랑학교 열려 (2019-05-27 10:05:20)
이전기사 : 산양초등학교, 제22회 문경초록동요제 대상 (2019-05-24 17:24:57)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