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에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강연 성황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정치
2019년07월08일 19시36분 61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에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강연 성황

문경에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강연 성황

자유한국당 영주문경예천당원협의회(위원장 최교일 국회의원)75일 오후 문경시문화예술회관에서 시국강연 및 당원교육을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최교일 국회의원, 문경예천영주 소속 선출직 시도의원, 당원, 주민 등 15백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나경원 원내대표는 최교일 의원이 정말 당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있다. 중앙에서 너무 열심히 일해서 지역은 잘 챙겼을까 했는데 오늘 와서 지역사업 챙긴 걸 보니 원내대표 보다 낫다.”고 운을 뗀 뒤, “최교일 의원은 자유한국당의 크고 작은 법률 현안을 다 챙긴다. 지금 문재인 정권에 가장 앞장서서 정말 당당하게 맞서고 계신 분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영국 주간지 이코노미스트를 인용해 문재인 정부가 신독재 4단계에 접어들었다고 주장했다.

나 원내대표는 신독재 4단계는 첫째, 위기 시에 카리스마를 내세워 집권, 둘째, 적을 끊임없이 찾는다. 셋째, 언론, 사법 등 권력기관을 장악한다. 넷째, 선거제도를 바꾸는 것인데, 최근 민주당이 선거법 날치기통과를 위해 패스트트랙을 강행했다. 이는 장기집권을 획책하는 신독재 4단계에 접어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진 당원교육에 나선 최교일 의원은 문경시문화예술회관 개관이래 최대 인파가 모인 것 같다. 더운 날씨에도 참석해주신 시민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인사한 뒤, “현재 우리나라의 외교, 안보, 경제 그 모든 부문에서 총체적 난맥상을 보이고 있다. 대한민국을 살리기 위해 보수가 나서야 한다. 현 정부의 실정을 알기만 해서는 안 되고 행동에 나서 적극적으로 주위에 알리고 맞서야 한다.”고 강변했다.

한편 이날 시국강연 및 당원교육에는 황교안 당대표와 김진태 의원, 정종섭 의원이 영상축사를 보내 축하하기도 했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객원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27825461  입력
[1]
다음기사 : 최교일 의원, 한ㆍ미ㆍ일 의원회의 참석 (2019-07-19 20:08:24)
이전기사 : 문경에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 온다 (2019-07-03 20:16:17)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