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호계면 오미자, 판로 걱정 끝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19년08월14일 18시24분 19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시 호계면 오미자, 판로 걱정 끝

문경시 호계면 오미자, 판로 걱정 끝

문경시 호계면 오미자연구회(회장 문현보)와 오미자가공업체 오미자밸리(대표 박종락)813일 호계면 행정복지센터에서 GAP 오미자 공급 계약 체결식을 가졌다.

호계면 오미자연구회는 회원들이 생산한 GAP 인증 오미자를 오미자밸리에 납품 계약을 맺음으로써 판로확보에 대한 부담감을 덜게 됐으며, 오미자밸리 역시 문경오미자를 지속적으로 공급받게 됨으로써 고품질 오미자 가공제품 생산의 안정성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문경시는 지난 20여 년 동안 환경 친화적 오미자 생산에 주력해 왔으며, 오미자를 원료로 음료, 각종 소스, , , 초콜릿, 주류 등 다양한 가공제품을 개발해 소비자층을 확대해 오고 있다.

이번 호계면 오미자연구회와 오미자밸리의 원료공급 계약체결은 우수한 원료로 생산한 가공제품을 소비자에게 제공함으로써 문경오미자에 대한 신뢰를 지속적으로 증가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역 농업인과 가공업체가 상생할 수 있는 전략이 될 것으로 보인다.

호계면 오미자연구회 문현보 회장은 고령 회원 및 귀농한 회원의 경우 정성들여 오미자를 생산해도 판로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있었는데 이번 공급계약 체결로 판매에 대한 걱정을 덜게 되었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90687762  입력
[1]
다음기사 : 광복 74주년, 문경시 곳곳 태극기 펄럭펄럭 (2019-08-14 18:35:06)
이전기사 : 문경시 가은읍 아자개시장, 휴가철 북적북적 (2019-08-14 18:16:04)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