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문경 이상우 전 회장, 대구신문 대기자 임용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인물동정
2019년09월05일 20시39분 35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주간문경 이상우 전 회장, 대구신문 대기자 임용

주간문경 이상우 전 회장, 대구신문 대기자 임용

이상우(78) 전 주간문경 회장이 91일자로 대구경북 일간지 대구신문(발행인 김상섭) 대기자로 임용됐다.

신기동 출신인 이상우 대기자는 점촌북초등학교(구 유곡초등학교), 문경중학교, 문경고등학교(현재 문경공고), 건국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1970년 일요신문 기자로 입사해 50여 년간 언론계에 종사했다.

대구신문 창업주와 일요신문 기자로 인연을 맺은 후 우정을 쌓아 온 이상우 대기자는 대구신문 중부취재본부장을 거쳤으며, 최근 10여 년간 주간문경 회장으로 일했다.

그 과정에서 아들 이상민을 언론인으로 키워 대를 이어 언론가족이 됐으며, 아들 이상민은 현재 MBC 정치부 중진기자로 성장했다.

문경저널 최주영 회장은 망팔(望八) 연치에도 불구하고 지방 유력 일간지 대기자가 된 것은 문경에서 처음 있는 일이 아닌가 생각된다.”, “아직도 필력이 건재하고, 사회를 보는 시각도 날카롭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객원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38815683  입력
[1]
다음기사 : 고윤환 문경시장, 베트남 송콩시 방문 (2019-09-09 01:20:25)
이전기사 : 문경출신 김정호 교수, 내년 정부합동평가 지표개발 (2019-09-02 20:45:12)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