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점촌초교 걸스카우트 문경새재 하이킹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19년10월22일 00시39분 10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점촌초교 걸스카우트 문경새재 하이킹

문경 점촌초교 걸스카우트 문경새재 하이킹

문경 점촌초등학교(교장 김성애) 걸스카우트 대원 7명은 1019() 2019 문경사과축제와 함께하는 문경새재 하이킹을 실시하며 가을 풍경을 온 몸으로 느끼는 즐거운 주말을 보냈다.

시내버스로 문경새재로 이동한 뒤, 문경사과축제장에서 각 농원별 사과부스를 견학하고, 문경사과 품평회를 관람한 후 2관문까지 오르기에 도전하였다.

올라가다 2관문을 지나 동화원에서 점심을 먹고 등산객들의 응원을 받으며 내려왔다.

올해 문경으로 이사 온 3학년 한 어린이는 문경사과축제에 처음 가게 되어 궁금하기도 했지만 2관문 도전에 조금 걱정이 되었는데 포기하지 않고 언니들을 따라 걸은 자신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김성애 교장은 이번 문경새재하이킹은 파란 하늘과 울긋불긋 곱게 물든 단풍을 보며 18,000보를 걸은 친구들에게 자신감과 성취감을 한아름 안겨주었다. 점촌초등학교 걸스카우트는 앞으로도 몸과 마음이 건강한 소녀 육성을 위하여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78213716  입력
[1]
다음기사 : 우리나라 아리랑 유일 고유제, 문경에서 봉행 (2019-10-22 19:06:35)
이전기사 : 문경 동성초교병설유치원, 놀이수업공개 (2019-10-22 00:31:54)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9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