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소방서,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 포상제 운영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19년12월10일 19시47분 6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소방서,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 포상제 운영

문경소방서,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 포상제 운영


문경소방서는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를 촬영해 신고하면 포상금을 지급하는 비상구 폐쇄 신고 포상제를 운영하고 있다.

신고포상 대상시설은 문화 및 집회시설
·대형마트 등 판매시설·운수시설·숙박시설·위락시설과 복합건축물(판매숙박시설 포함) 등이며, 신고 대상이 되는 불법 행위는 소방시설 폐쇄차단(잠금 포함) 비상구피난 통로 물건 적치 소화 설비 중 소화 펌프를 고장 난 상태로 방치 등이다.

누구나 증빙자료를 첨부하여 관할 소방서에 방문 또는 우편
·팩스 등으로 신고 가능하며 신고자가 경북도민으로 불법행위를 목격 후 48시간 이내 신고할 경우 1회 포상금 5만원(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포함) 또는 이에 상당하는 포상물품(소화기, 단독경보험감지기 등)1인 월간 50만원, 연간 600만원 이내로 지급한다.

또한
,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를 신고하게 되면 관할 소방서가 해당업소를 현장 확인 후 신고내용과 같이 위법사항이 확인 된 경우 불법 행위자에게는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오범식 문경소방서장은 “비상구는 생명의 문으로 관계인들의 각별한 안전관리가 필요하다.”며 “안전의식 및 신고포상제가 확대·전파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hanmail.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54666920  입력
[1]
다음기사 : 문경중앙시장, SNS주문, 배송서비스 시작 (2019-12-10 20:48:05)
이전기사 : 문경시 호계면 개발위, 신생아-독거노인에 선물 (2019-12-10 19:02:26)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