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영주예천 국회의원선거구, 장윤석 예비후보 등록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정치
2020년01월09일 21시31분 123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영주예천 국회의원선거구, 장윤석 예비후보 등록

문경영주예천 국회의원선거구, 장윤석 예비후보 등록

17, 18, 193선 국회의원을 지낸 장윤석 전 의원이 19일 현역의원의 반대로 보류되어 왔던 자유한국당 재입당(복당)이 확정됨에 따라 곧바로 10일 오전 영주시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총선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공천 경선에 나섰다.

장윤석 전 국회의원은 지난해 3월 일찌감치 자유한국당 재입당을 신청해 놓았는데 지역 일각에서 절대 입당 안 된다.”,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에서 입당이 불허되었다.”는 근거 없는 유언비어가 유포되기도 했다.

장윤석 의원이 자유한국당에 재입당해 예비후보 등록을 함으로써 영주-문경-예천지역구에서는 장윤석 전 의원과 최교일 현 의원 간에 공천경선이 본격적으로 전개될 것으로 보인다.

장의원은 총선에서 유권자의 지지를 얻어 21대 국회에 입성한다면 자유한국당 첫 원내대표에 진출하여 문재인 좌파정권과 당당하게 맞서 싸우겠다.”, “부족하지만 평생 닦고 쌓은 실력과 지혜, 경륜을 바탕으로 보수정권을 다시 세우는 데 앞장서는 한편 기회가 된다면 당 대표 또는 국회의장단에 도전하여 지역의 정치 위상을 높이고 4선 의원의 정치력을 바탕으로 지역발전을 위한 대책부터 적극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총선 도전이 40년 공직인생의 마지막 도전이 될 것이라고 밝힌 장 전 의원은 오랜 공직생활과 3선 국회의원의 경험과 지혜, 능력과 인맥 등 모든 것을 바쳐 마지막 봉사와 헌신을 남김없이 하려고 한다.”며 거듭하여 좌편향의 위기에 빠진 나라를 구하고 먹고 살기 어려운 지역을 발전시켜야겠다.”는 충정뿐이라며, 시군민의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객원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최교일 국회의원 1호 발의 ‘부동산특별조치법’ 통과 (2020-01-10 18:47:04)
이전기사 : 새로운보수당 경북도당 발기인 대회 개최 (2020-01-08 20:49:26)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