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새 관광명물, 단산모노레일 곧 개장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0년02월10일 20시28분 412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새 관광명물, 단산모노레일 곧 개장
 문경 새 관광명물, 단산모노레일 곧 개장
문경의 새로운 관광명물이 될 단산모노레일1년여 공사 끝에 개장을 앞두고 210일 현재 마무리 공사가 한창이다.

우여곡절 끝에 문경시가 100억 원을 들여 직접 투자한 이 시설은 문경새재리조트 옆 승강장에서 해발 957m의 단산 중 850m 정상 부근 승강장까지 왕복 3.6km구간에서 운행된다.

이는 모노레일 중 전국 최장거리를 자랑한다.
상부 쪽 100m 정도는 교통안전공사 허가기준 최고 각도인 42도로 이루어져 산악용모노레일의 스릴을 느낄 수 있다.

또 하행선은 경사가 가팔라 백두대간 문경구간의 이름 있는 산인 대미산, 포암산, 조령산, 백화산과 문경의 진산 주흘산을 조망할 수 있으며, 페러글라이딩을 탄 것 같은 느낌을 맛볼 수 있다.

상행코스는 가파른 경사 때문에 시속 3km40여 분 소요되며, 단산 정상에서는 별빛전망대, 사계절썰매장, 별빛야영장, 바이크로드, 오정산 데크길 등을 즐길 수 있다.
그리고 산악용 자전거로 즐기는 바이크로드는 단산에서 오정산을 거쳐 문경대학교 뒷산까지 10km 이상을 즐길 수 있어 산악 바이크 동호인들이 기대하고 있다.

단산모노레일은 10대의 수송용이 시간당 68명을 수송할 수 있으며, 배차 간격은 7분이고, 요금은 왕복 12,000원으로 책정했다.





문경매일신문

고성환 객원편집국장 (shms2015@daum.net) 기자 
 

이름 비밀번호
 52533618  입력
[1]
다음기사 : [치안칼럼] 속도보다는 안전 (2020-02-11 18:47:00)
이전기사 : 문경시 점촌5동 새마을, 장학금 40만원 기탁 (2020-02-10 18:52:28)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중앙9길 17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