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공고, '선 취업 후 진학' 활용 안내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0년06월02일 22시00분 11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공고, '선 취업 후 진학' 활용 안내

문경공고, '선 취업 후 진학' 활용 안내

문경공고(교장 황희중) 건축토목과 양정훈 졸업생은 2015 기술계 고교 졸업(예정)자 시험에 합격해 현재 문경시청 하수도사업소에서 하수도 준설과 배수 설비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고 62일 밝혔다.

특성화고등학교의 선 취업 후 진학제도를 활용한 결과다. 정부와 산업계에서 함께 진행하는 이 과정은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취업을 먼저하고 나중에 대학을 진학하는 것이다.

삶의 형태가 다양해지고 평생학습시스템이 구축돼 취업 시장과 제도 변화를 계속 관찰하면서 자신에게 맞는 진로 선택을 하는 것이 유리해 이 제도를 잘 이용하면 취업과 진학을 모두 잡을 수 있다.

특히 산업이 고도화되면서, GDP성장에 비해 신규 인력 수요가 갈수록 적어져 과거 GDP 1% 성장에 3~5만명 필요하던 인력 수요가 이제 불과 1만명 이하로 떨어지고 있어 청년 실업 문제가 된 지 오래되었기 때문에 질 좋은 일자리는 스스로 만들어 보는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다.

특성화고 졸업 재직자 전형은 전국 70개 대학에서 약 4천 명을 모집하고 있으나 상당수 대학에서 모집 정원에 미치지 못하고 있는 현실에서는 더욱 그렇다.

이에 따라 문경공고는 학생들에게 이 제도를 적극 활용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양정훈 군은 선취업 후 진학의 제도를 통해 안동과학대학교 건설정보과에 입학하여 토목 관련 심화 능력을 함양해 필요한 인재가 되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대학교 오정장학회 장학금 전달식 가져 (2020-06-03 20:05:12)
이전기사 : 문경 농암초교, 어린이회 임원선거하고, 한 학기 책 한 권 읽기 진행 (2020-06-02 20:45: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