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누는 정(情), 살고 싶은 농암’ 슬로건 제정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0년10월18일 16시40분 6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나누는 정(情), 살고 싶은 농암’ 슬로건 제정

나누는 정(), 살고 싶은 농암슬로건 제정

문경시 농암면행정복지센터(면장 임한원)1016일 주민자치위원회가 주최한 농암면 슬로건 공모사업에서 선정된 우수작품 시상식을 가졌다.

슬로건 공모는 농암면민 또는 농암면에 직장을 두고 근무하는 사람을 대상으로 지난 619일부터 717일까지 진행됐으며, 총 39건이 응모했다.

그 결과 당선작은 종곡2길에 거주하는 이학용 시인이자 수필가의 나누는 정(), 살고 싶은 농암!”이 최종 선정됐다.

2015년 중순 귀촌해 영광을 안은 이학용 시인은 슬로건의 의미는 전통적으로 예를 갖추고 살아온 예향농암의 구성원으로 더 돈독한 정을 나누며 기존의 주민들은 대를 이어 살고 싶고, 외지인들도 와서 살고 싶은 고장으로 가꿔 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고 밝혔다.

임한원 농암면장은 이번 슬로건 공모를 통해 면민들의 애향심과 지역발전에 대한 관심과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다.”, “농암면 슬로건에 담겨진 내용과 같이 면민이 다함께 참여하고 화합해 모두가 잘 사는 농암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 산양양조장, 한국건축가협회 건축상 수상 (2020-10-18 17:00:00)
이전기사 : 문경 산양초교, 사과 따기 체험학습 (2020-10-18 16:15: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