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6월까지 한시적 연장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20년11월30일 18시20분 261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6월까지 한시적 연장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 내년 6월까지 한시적 연장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 전국 16개 건강증진의원은 정부의 국가건강검진기간 연장조치에 따라 2020년 국가건강검진 미수검자를 대상으로 검진기간을 내년 상반기까지 한시적으로 연장한다.

2020년도 어느덧 한 달 남짓 남았다. 이맘때면 국가건강검진대상자들은 그동안 미뤄왔던 검진을 언제쯤 받아야할지 조급해진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발생으로 상반기 검진 수검률이 감소하면서 연말에 몰리는 검진에 대한 부담은 더 커졌다.

이에 정부에서는 연말 검진 예약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방역지침을 철저하게 준수하여 검진을 진행할 수 있도록 2020년 국가건강검진기간을 내년도 6월까지 연장했다. 연장대상은 2020년도 일반건강검진 및 암검진으로, 성별·연령별 검진이 포함된다.

2년 주기 검진 대상자(사무직 근로자, 암검진* 대상자 등)20216월까지 검진 연장을 원할 경우 202111일 이후 국민건강보험공단 지사 또는 해당 사업장에 건강검진 대상자 추가등록을 신청하면 된다. 다음 검진은 2022년에 받게 된다.
*암검진: 위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검진 해당 (대장암(1년 주기), 간암(6개월 주기)은 별도 연장 없음)

1년 주기 검진 대상자(비사무직 근로자)는 별도의 신청 없이 20216월까지 연장하여 검진을 받을 수 있다. 연장기간 내 수검 시 2020년과 2021년 일반건강진단을 모두 수검한 것으로 인정한다. 다만 비사무직 근로자 본인이 2021년 일반건강진단 실시를 원할 경우2021년도 하반기에 또 받을 수 있다.

건협 경북지부 관계자는 당뇨병, 심부전, 만성호흡기질환, 신부전, 암환자 등 만성질환자는 면역력이 약해져 코로나19를 비롯한 인플루엔자 등 감염질환에 취약할 수 있다. 가급적 연도 내 미리 검진을 받아 그동안 몰랐던 질환이 발견된다면 적극적으로 치료 관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문의는 1577-1000(국민건강보험공단 고객센터) 으로 하면 된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hanmail.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관광진흥공단 ‘조직문화 혁신’에 박차 (2020-11-30 18:37:45)
이전기사 : 『달빛탐사대』 성과 공유회 개최 (2020-11-30 17:26:56)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