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문경 닭 농장 고병원성 조류독감 확진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건사고
2021년01월13일 21시30분 41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속보] 문경 닭 농장 고병원성 조류독감 확진

[속보] 문경 닭 농장 고병원성 조류독감 확진

(자료사진-한겨레신문)

조류독감 의심신고가 접수됐던 문경시 한 산란계 농장(매일신문 112일자 인터넷판 보도)의 정밀조사 결과 확진판정이 나왔다.

113일 경북도와 문경시에 따르면 고병원성AI 간이검사에서 양성반응이 나왔던 문경 농암면의 산란계 농장이 농림축산검역본부의 정밀검사에서도 양성반응이 나와 H5N8형 고병원성 AI 확진판정을 받았다.

경북에서는 상주, 구미, 경주 등에 이어 다섯 번째다.

앞서 AI 중앙사고수습본부(이하 중수본)와 문경시는 해당 농가의 산란계 38천수를 예방차원에서 이날 오전 살 처분했다.

정밀조사에서도 고병원성 조류독감으로 오후 늦게 확진되자 발생지점 반경 500m 안에 있는 3농가의 가금류 전량인 19만 마리도 긴급 살 처분에 나섰다.

문경시는 코로나 방역을 담당하는 인력까지 포함해 200여 명을 현장에 투입했고, 중수본은 감염경로 파악을 위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현장에는 또 가축위생방역본부 대응팀까지 출동해 축산차량 이동중지명령을 내리는 등 사람과 차량 출입을 전면통제하고 있다.

특히 문경시는 1년 가까이 이어지는 코로나19 사태로 모두 지쳐 있는 상황에서 AI까지 겹치면서 사람과 가축을 모두 걱정해야 하는 유례없는 이중고에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매일신문 문경 고도현 기자 dory@imaeil.com



문경매일신문

문경매일신문 (shms2015@daum.net) 기자 
 

[1]
이전기사 : 문경에서 100억대 계 부도 (2021-01-10 22:35: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