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에서 제47주기 박열의사추모제 봉행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1년01월18일 17시45분 10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에서 제47주기 박열의사추모제 봉행

문경에서 제47주기 박열의사추모제 봉행

박열의사기념사업회(이사장 박인원)117() 문경시 마성면 오천리 박열의사기념관에서 47주기 박열의사추모제를 봉행했다.

이날 추모제는 코로나19 방역과 예방을 위해 내빈을 초청하지 않고 기념관 관계자들만 참석해 봉행했다.

추모제는 박열의사 약력소개에 이어 추도사, 헌화, 분향 순으로 진행됐다.

박열의사는 1920년대 일본에서 아나키즘 사상단체를 조직해 항일 기관지를 발행했으며, 의열단과 연계, 일왕세자를 처단 계획을 세웠고, 1923년 관동대지진 당시 보호검속으로 구금돼 이 계획이 드러났다.

이에 따라 구속돼 사형판결을 받고 복역 중, 무기징역으로 감형돼 22년이 넘는 옥중 투쟁을 벌이다가 1945년 광복 후 10월 출소했다.

1949년 귀국해 건국운동에 동참하다가 1950년 한국전쟁 때 납북됐으며, 북한에서 재북평화통일촉진협의회장으로 할동하다가 1974117일 그 생을 마감했다. 이후 1989년 대한민국 건국훈장 대통령장이 추서됐다.

박열의사기념관 오지훈 학예사는 올해는 박열의사가 일본 제국주의에 맞서 아나키즘 단체인 흑도회를 창립한지 100년이 되는 해이며, 이번 추모제를 통해 그 의미와 가치를 알리고 박열의사의 애국에 대한 신념과 용기를 알리기 위해 노력해나갈 것이라 밝혔다.

박열의사기념관은 지난 201811, 49회 순국선열의 날에 박열의사의 부인이자 동지였던 가네코 후미코 여사가 건국훈장 애국장에 추서되면서 독립운동가 내외를 모시는 기념관이 됐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시 옛길박물관 올해 유물구입 나서 (2021-01-18 18:45:00)
이전기사 : 심천 이상배 화백, 달마선화전(達磨禪畵展) 개최 (2021-01-17 21:30: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