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개발 시동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시정
2021년01월26일 16시50분 22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시,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개발 시동

문경시,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개발 시동


문경시는 1월 2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계 공무원, 시의원, 주민, 용역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3월부터 추진했던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개발 종합정비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이번 연구용역은 문경에 산재한 견훤대왕 유적지를 역사적, 장소적 근거를 기반으로 정비해 새로운 관광자원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견훤대왕은 후백제를 건국한 인물로 궁예와 더불어 후삼국시대를 연 영웅이다. 비록 그의 평생 라이벌이었던 고려 태조 왕건에게 통일이라는 과업을 넘겨주긴 하였으나, 당시 혼란스러운 정세를 헤쳐 나간 영웅이었다.

문경은 견훤대왕과 관련된 유적지가 산재해 있다. 가은읍은 갈전리에 견훤대왕의 탄생 설화가 있는 금하굴과 생가터라 추정되는 곳이 있고, 농암면은 연천리에 견훤대왕과 군마(軍馬)의 설화가 있는 말바위, 궁기리는 궁궐을 짓고 군병을 훈련하던 곳이라는 지명이다. 이외에도 견훤대왕의 전투와 관련된 가은읍의 견훤산성(천마산성), 가은성, 희양산성, 산양면의 근품산성 등이 있다.

이날 열린 최종보고회는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종합정비계획의 기본방향과 수립 절차, 사업대상지 분석, 사업예산 확보 계획과 사업기간의 구체화, 관리와 운영계획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이 용역은 견훤대왕 역사유적지 개발 사업 추진을 위한 근거자료로 활용될 계획이다.

문경시 관계자는 후백제 역사의 복원과 견훤대왕 유적지 정비를 통해 견훤대왕의 업적을 재조명하고, 유적지 개발을 연차적으로 관광자원화하여 새로운 관광자원 조성하고 아울러 동서화합의 기틀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hanmail.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시, 2021년 미래비전 보고회 개최 (2021-01-28 16:23:18)
이전기사 : 문경시, 2021년 문화예술도시로 재도약 한다 (2021-01-25 17:03:57)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