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소방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지속 시행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21년01월26일 17시50분 96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소방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지속 시행

문경소방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지속 시행


문경소방서(서장 이창수)는 저 출산 극복과 아이 낳기 좋은 경북, 아이 행복한 경북을 위해 문경시 전 지역의 임산부를 대상으로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2021년에도 지속적으로 시행한다고 밝혔다.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는 임신초기부터 출산이 임박하거나 조산 우려가 있는 임산부, 출산 후 거동이 불편한 임산부 등 모든 임산부를 대상으로 다음과 같은 서비스를 제공한다

첫째, 출산예정일, 진료병원 등 출산 관련 정보를 119안전신고센터(www.119.go.kr)에 사전 등록하면 위급한 상황으로 119신고 시 출동하는 구급대원에게 등록정보가 자동으로 제공되어 신속한 응급처치는 물론, 보호자에게도 신고 상황이 자동 전송되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둘째, 사전 등록된 임산부가 출산 예정일에 가족의 도움을 받기 어렵거나, 위험한 상황 등에 처했을 때 119에 신고하면 대구·경북 지역의 의료기관으로 안전하게 이송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마지막으로 시간 제약 없이 언제든지 119로 전화하면 임산부의 의료 상담이 가능하며 다문화가정 임산부를 위해 영어권뿐만 아니라 아시아 지역까지 통역 3자 통화 시스템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문경소방서에서는 지난 한 해 긴급 이송 20건의 서비스를 제공했으며, 올해에는 보다 질 높은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구급대원 자체교육 및 간담회 등 적극 홍보를 실시하고 응급분만 교육훈련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창수 문경소방서장은 지역 내 보건소,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관련부서와 협업을 통해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제공하고 있다.”언제 어디서든지 임산부들에게 구급차량이 필요할 때 새 생명 탄생 119구급서비스를 제공하여 출산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hanmail.net) 기자 
 

[1]
다음기사 : 대구개인택시향우회, 문경사과 구입하고 장학금 기탁 (2021-01-27 16:58:55)
이전기사 : 남시욱 재향군인회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2021-01-26 17:33:2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