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소창다명(小窓多明)’ 김시인 자수장 초대전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1년01월26일 19시15분 475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소창다명(小窓多明)’ 김시인 자수장 초대전

문경 소창다명(小窓多明)’ 김시인 자수장 초대전

현한근 문경문화원장 사재(私財)로 설립해 운영하고 있는 문화공감 소창다명이 지난해 1120일 개관 후 두 번째 초대전을 연다.

이번에는 김시인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33호 자수장 작품들로 오는 22일부터 312일까지 문경시 점촌로 48, 1층 전시실에서 선보인다.

김시인 선생은 예천군 보문면 출생으로, 문경시 산양면 송죽리 개성고씨 집안에 시집와 2006년 문화재로 지정받았다.

어릴 때 집에서 친정어머니 류현희씨로부터 자수를 배웠고, 1969년부터 우리나라 자수의 대가인 김계순 선생으로부터 배워 일가를 이뤘다.

이에 따라 1982년부터 국내외 전시에 나서 호평을 받았으며, 2004년부터 2015년까지 문경전통찻사발축제에 참가해 문경 문화발전에 헌신해 왔다.

이번 전시에는 화초장, 약장, 사방탁자, 경대 등 궁중에서 만들어 사용했다는 목기(木器) 자수와 모란도 병풍 등 대작을 공개하기로 해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문화공감 소창다명개관 기념으로 열었던 문경출신 세계적인 화가 임무상 화백 초대전은 많은 지역민들의 호응 속에 지난 1231일 막을 내렸다.

소창다명’ 2층에는 초정 김상옥 선생의 시, , , 백자 도자기를 상설 전시하고 있다.

현한근 관장은 열쇠패와 남바위, 아얌, 필낭 등에 수를 놓는 자수(刺繡)는 전통 규방공예로 김시인 자수장은 궁중 수방(繡房) 나인들이 만들었던 자수 기예에 뛰어난 솜씨를 인정받아 2006년도에 경상북도 무형문화재로 지정되어 문경의 문화를 빛내고 있다.”, “화사하고 부드러운 자수의 색감과 어둡고 딱딱한 나무의 성질이 대비되면서 밝고 고아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수작(秀作)들이 기대를 모은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중편소설] 함창사람 김준식(7) (2021-01-26 19:25:00)
이전기사 : [중편소설] 함창사람 김준식(6) (2021-01-25 19:20: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1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