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비치 당부

뉴스일자: 2019년01월11일 19시50분

문경소방서, 주방용 ‘K급 소화기비치 당부

문경소방서(서장 오범식)는 식용유 화재 발생 때 기름 표면에 순간적으로 유막층(비누화 작용)을 만들어 화염을 차단하고 기름 온도를 빠르게 낮춰 재 발화 등을 방지 할 수 있는 ‘K급 소화기를 비치해 달라고 111일 당부했다.

식용유 화재에 물을 뿌리면 불길이 더 번질 수 있고, 일반 분말소화기로 화염을 제거해도 식용유는 끓는점이 발화점보다 높아 재 발화 가능성이 있는데 따른 것이다.

20174월 개정된 소화기구 및 자동소화장치의 화재안전기준에 따르면 음식점, 다중이용업소, 호텔, 기숙사, 노유자시설, 의료시설, 업무시설, 공장, 장례식장, 교육연구시설, 교정과 군사시설 등의 주방에 주방용 소화기를 1대 이상 설치해야 한다.

오범식 서장은 주방의 식용유 화재 시 급격한 연소 확대로 많은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 할 수 있다.”, “주방용(K)소화기를 비치해 주방 화재 예방과 피해 최소화에 노력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 뉴스클리핑은 http://mgmaeil.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