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 대상에 김동건 씨

뉴스일자: 2019년03월15일 11시42분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 대상에 김동건 씨


2019 문경찻사발축제의 기획행사로 개최된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에서 김동건(도예공방 섬김, 42세, 경북 경산) 씨가 출품한 분청귀얄사발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금상에는 천경희(문경) 씨, 은상 강영준(밀양) 씨, 동상 이병권(상주) 씨, 이서현(문경) 씨, 장려상 이승민(부산) 씨, 박덕망(대구) 씨, 이태정(대구) 씨, 강준호(경주) 씨, 박승일(경주) 씨가 입상했다.


올해 16회째를 맞는 전국찻사발공모대전은 ‘찻사발의 본향’인 문경을 널리 알리고 선조들의 장인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서 찻사발에 대한 열정을 지닌 전국의 도예인 및 도예전공 학생들이 대거 참여해 성황을 이루었다.


이번 공모전은 전국 각지에서 163점의 작품이 출품되어 경합을 벌였으며, 산청요 민영기, 일송요 황동구, 도곡요 정점교, 계명문화대학교 이원부 교수가 심사에 참여해 네 차례의 엄격한 심사를 거처 대상작 외 79점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대상작인 분청귀얄사발은 완만한 외형의 선과 색깔뿐만 아니라 귀얄자국에서 느껴지는 빠르고 힘찬 율동감을 시원하게 잘 표현했다는 평이다.


이번 공모대전 시상식은 5월 6일(월) 축제 마지막 날에 열리며, 수상작은 4월 27일(토)부터 5월6일(월)까지 10일간 개최되는 문경찻사발축제 ‘전국찻사발공모대전 수상작 전시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경매일신문 


이 뉴스클리핑은 http://mgmaeil.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