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가족체험

뉴스일자: 2019년04월12일 10시13분

문경시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가족체험


문경시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주흘꿈터]는 지난 4월 11일 “가족나들이-우리, 처음!”가족체험을 청소년문화의집 3층 다목적홀에서 진행했다. 

이번 체험은 주흘꿈터에 참여하고 있는 청소년과 가족들이 참여하는 첫 번째 시간으로 주흘꿈터의 연간 운영방침 설명, 효도화 만들어 기부하기 체험을 함께 준비했다. (효도화는 정조대왕이 어머니 혜경궁 홍씨의 회갑잔치에 복숭아꽃 삼천송이를 헌화한 것에서 유래되었다.)


2019년을 시작하는 첫 가족체험 [재능기부 활동-효도화를 나눠드립니다!]은 참여한 모든 가족들에게도 나눔의 따뜻함을 체험해 보는 뜻 깊은 시간이 되었다. 
특별히 이날 체험은 ‘나누리 ’봉사동아리가 재료준비부터 진행까지 기획하여 뜻 깊은 시간을 마련해 주었다. ‘나누리’는 주흘꿈터 초등과정을 모두 수료한 중고생들로 이루어진 봉사동아리이다. 주흘꿈터와 ‘나누리’는 해마다 이쯤이 되면 효도화를 만들어 지역에 있는 어르신들에게 어버이날을 맞이하여 꽃 선물을 드리고 있다.

주흘꿈터는 여성가족부, 복권위원회, 문경시에서 지원을 받아 청소년들의 다양한 교육(교과학습보충, 체험활동 등), 생활(차량, 급식, 면담 등), 특별운영(가족체험, 캠프, 발표회) 등을 연간 상시 지원하는 곳으로 40명을 정원으로 선착순 신청을 받아 운영하고 있으며, 초등 4,5,6학년이면 신청가능하다.(현재 6학년만 신청 가능 / 문의 550-6656) 또한 청소년활동을 지원하고자 하는 기부자를 모집하고 있다. (물품, 간식, 프로그램 등)




문경매일신문 


이 뉴스클리핑은 http://mgmaeil.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