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촌1동 새마을회,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뉴스일자: 2020년06월01일 17시56분

점촌1동 새마을회, 행복한 보금자리 만들기


점촌1동 새마을회(협의회장 전인표, 부녀회장 최춘옥)는 지난 28일 사랑의 집수리 봉사단 발대식을 가지고, 주거환경이 열악한 관내 저소득 가정을 선정해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번 봉사활동은 취약계층의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매년 진행하는 사업으로 올해는 주거환경이 열악해 생활에 불편을 겪고 있는 노인 부부가구를 방문해 사업을 진행했다.

더운 날씨에도 새마을회원들은 노후 주택 화장실 수리뿐만 아니라 집 안팎에 방치된 각종 쓰레기를 말끔히 치우며 노부부에게 행복한 보금자리를 만들어 주기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전인표 새마을협의회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함께 수고해준 회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꾸준히 봉사활동을 전개해 지역 사회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옥희 점촌1동장은 생업으로 바쁘신 와중에도 매년 나눔과 봉사를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해주신 새마을회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꾸준히 이웃사랑 실천에 앞장서 달라.”고 격려했다.




문경매일신문 


이 뉴스클리핑은 http://mgmaeil.com에서 발췌된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