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오미자스파클링 와인 ‘연’ 출시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교육문화
2020년05월19일 20시00분 118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 오미자스파클링 와인 ‘연’ 출시

문경 오미자스파클링 와인 출시

문경시농업기술센터(소장 김옥기)는 대한민국 와인 명장으로 명성이 높은 문경시 오미나라에서 6여 년의 개발과정을 거쳐 보급형의 오미자스파클링 와인을 개발해 출시한다고 519일 밝혔다.

문경새재 초입에 있는 오미자 와이너리인 오미나라는 오미로제 와인을 비롯해 평창올림픽 공식건배주로 명성 높은 대한민국 최고의 오미자 스파클링와인 ’, 오미자 증류 브랜디인 고운달등 다양한 오미자술을 선보여 왔으며 명성에 맞게 많은 술 애호가들의 호평을 받아왔다.

오미자는 원료가격이 높고, 3년 이상 제조기간이 걸리기 때문에 대량 생산이 어려워 소비자 가격이 높았으며, 그만큼 대중화에 한계를 겪어 왔다.

이에 따라 문경시농업기술센터와 오미나라는 2015년 문경오미자 6차산업화지구조성사업을 유치해 압력탱크에서 2차 발효를 진행시켜 6기압의 고압력이 유지된 상태에서 여과하고 병입하는 샤르망공법을 도입, 시설개선 6년의 연구 끝에 품질 좋은 오미자 스파클링 와인을 경제적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성과를 거뒀다.

기존 오미로제 이 한 병에 99천원인데 비해 45천원으로 반 가격에 소비자들에게 공급되며 오미나라 와이너리에서 직접 구매하는 경우 39천원에 구매할 수 있어 더 싸게 구입할 수 있다.

오미로제 연 개발자이며, 오미나라 대표인 와인명장 이종기 대표는 오미자의 우수한 약리기능을 그대로 함유하고 있으면서 어떤 와인도 흉내 낼 수 없는 매혹적인 분홍색과 3시간 이상 지속되는 섬세한 천연 기포가 오미로제 연의 가장 큰 매력이며 세계명주로서 손색이 없다.”고 밝혔다.

문경시농업기술센터 김경훈 과장은 오미자와인이 소고기, 돼지고기와 같은 육류 요리뿐만 아니라 민물매운탕, 각종 해산물요리와도 잘 어울린다는 점에 착안했다.”, “ 문경시외식업지부와 함께 문경 외식업소를 대상으로 와인을 적용하는 식단을 보급해 오미자와 함께하는 특색 있는 문경 음식점 조성사업을 추진해 보급을 활성화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외식업계에 활기를 불어 넣겠다.”고 말했다.

특히 오미로제 ()’의 브랜드와 디자인은 견우와 직녀의 전설에 나오는 오작교를 까치와 까마귀가 오미자 줄기를 물어와 다리를 놓았다는 이야기를 배경으로 한국산 오미자와 서양의 스파클링 와인 제조방식이 만나는 동서양의 만남을 상징하면서, 연으로 만나는 사람들 모두 좋은 인연을 맺기를 바라는 염원을 담은 이야기를 담고 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교육지원청, 등교수업 준비 교장회의 가져 (2020-05-19 22:16:57)
이전기사 : 문경 가은초교, 구연동화교실 열려 (2020-05-19 19:38:03)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