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호계면, 주민참여형 도시 가꾸기 눈에 띄네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20년10월18일 16시35분 59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시 호계면, 주민참여형 도시 가꾸기 눈에 띄네

문경시 호계면, 주민참여형 도시 가꾸기 눈에 띄네

호계면이 달라졌어요. 황폐했던 가도천 둑방이 아름다운 꽃길로 조성됐고, 유휴공간에 소공원이 하나둘씩 생겨나고 있어요. 발길 닿는 곳, 거리거리 마다 깨끗해서 좋아요. 코로나로 힘든 요즘 많은 힐링이 됩니다.”

문경시 호계면 한 주민이 올해 조성한 해바라기 군락지와 소공원 등을 방문하고 이 같이 말했다.

호계면은 새마을협의회 등 관련 단체가 주축이 돼 아름다운 도시 가꾸기사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 결과 도로변에 메리골드를 심어 방문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있고, 소공원은 마을주민 뿐 아니라 방문객에게도 편안한 휴식을 제공해 준다.

또한 호계면 청사 뒤편에 자갈과 잡초로 무성했던 가도천 둑방에는 약 300m 해바라기 군락지가 조성돼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다.

하천 정비사업도 눈에 띈다. 홍수 등 각종 재해에 대비하기 위해 하천을 준설하고 위험시설물을 보수했다. 또한 가시박 등 외래 유해식물을 제거하고 하천변 쓰레기를 수거했다.

이 외에도 도움단체들과 함께 주요 도로변 환경 정비, 계절 꽃 식재 등 아름다운 환경 조성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정현호 면장은 새마을을 비롯한 여러 도움단체의 적극적인 참여 덕분에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는 힘든 시기에 큰 활력이 생겼다.”, “사업 추진을 위해 아직 해야 할 일이 많지만 주민들과 함께 아름다운 호계, 살고 싶은 호계 만들기를 위해 끝까지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daum.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생태미로공원 가을 맞아 입장객 5만명 돌파 (2020-10-19 14:13:25)
이전기사 : 점촌5동 새마을, ‘사랑의 연탄’ 나눔 전개 (2020-10-18 16:30:00)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