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휴게소(상행선) 농특산물 직판장 영남권 매출1위 - 문경매일신문
 
뉴스홈 > 뉴스 > 사회복지
2020년09월29일 21시53분 130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문경휴게소(상행선) 농특산물 직판장 영남권 매출1위

문경휴게소(상행선) 특산물 직판장 영남권 매출1


문경시 고속도로휴게소 농특산물직판장이 매출 실적이 높아 농가소득에 많은 도움이 돼 지역농가와 도로공사가 상생하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문경시 고속도로휴게소 농특산물직판장은 하행선 휴게소는 2006년부터, 상행선 휴게소는 2009년부터 운영해오고 있으면서 문경시 농특산물을 전시·판매해 오고 있다.

고속도로휴게소 상하행선 휴게소 2곳의 농특산물직판장은 문경의 특산품인 오미자가공품, 표고버섯, 사과, 오미자 등이 매출을 주도하고 있으며, 201894, 201911억으로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고 2020년도 상반기는 코로나19로 인해 잠시 주춤했으나 하반기부터는 월매출이 2019년 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특히 2020년 한국도로공사 주관의 전국 100개소 고속도로휴게소 농특산물직판장 매출액 평가 결과 문경휴게소 상행선의 농특산물 직판장이 연매출 73천만원 으로 영남권에서 1, 전국에서 6위를 차지하는 등의 매출실적을 올리고 있어 문경시 농특산물의 우수성과 문경시를 홍보하는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다.

문경시는 고속도로휴게소 농특산물직판장의 판매 품목 확대와 주말 특판 행사, 명절 할인행사 등 문경시의 마케팅 전략도 매출상승에 효과가 있었지만 문경시의 우수한 농특산물이 꾸준하게 공급되고 친절한 판매장 직원들의 노력도 한몫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문경시 함광식 유통축산과장은 고속도로휴게소 농특산물직판장 방문객이 외지인이 대부분인 만큼 우수한 상품개발과 다양한 마케팅으로 매출실적을 더욱 올려 문경시 농업인과 한국도로공사가 서로 도와 윈윈하는 결과가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경매일신문 

이민숙 대표 (shms2015@hanmail.net) 기자 
 

[1]
다음기사 : 문경시 모전오거리 침수 해소 292억 국비확보 (2020-09-30 22:35:00)
이전기사 : 오미자네 청년몰 대표, 경북도지사 표창 수상 (2020-09-29 21:36:52)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청소년보호정책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
상호명: 문경매일신문 | 주소: 36968 경상북도 문경시 점촌6길 13 |  등록번호: 경북, 아 00176 | 등록일: 2011. 4. 5 | 발행인/편집인: 이민숙
대표전화: 054-554-3393 | 팩스번호: 054-554-3393  E-mail:shms2004@hanmail.net
문경매일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20 문경매일신문 All rights reserved.